뉴스/공지사항

타타대우상용차의 가장 따끈한 소식과 공지사항을 확인해 보세요.

타타대우상용차,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1호차 전달식 진행

작성일 24-05-29 14:11

조회수 357

타타대우상용차,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1호차 전달식 진행


-   타타대우상용차, 브랜드 출범 30주년 기념하는 스페셜 에디션 1호차 전달

-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대형트럭맥쎈(MAXEN)’ 2종과 준중형트럭더쎈(DEXEN)’ 1종으로 구성

-   1호차 주인공 이기성 고객, 세번째 타타대우 대형 트랙터 모델 구매

-   90대 한정 판매…1호차 전달 후 본격 고객 인도 시작

2009125241_1716959375.2586.jpg

[사진자료]타타대우상용차의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1호차 고객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좌측부터) 대구대리점 진경원 부장, 타타대우상용차판매 김정우 대표, 1호차 주인공 이기성 고객,

타타대우상용차 김방신 사장, 영남본부 금삼섭 상무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브랜드 히스토리를 상징하는 ‘30주년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하고 1호차 고객을 위한 차량 전달식을 진행했다.

 

타타대우상용차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1995년 군산 공장 준공, 대우 차세대 트럭 출시부터 이어진 30년의 브랜드 역사를 특별하게 기념하기 위한 한정 판매 모델이다. 이미 검증된 성능과 상품성을 자랑하는 (XEN)’ 라인업을 바탕으로, 특별한 바디 컬러와 30주년을 기념하는 그래픽을 더한 측면 데칼 등 스페셜 에디션에 걸맞은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 그리고 폭넓은 프리미엄 옵션사양을 추가 적용하였다.

 

타타대우상용차는 28일 전북 군산에 위치한 타타대우상용차 본사에서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1호차 고객에게 차량을 전달하는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

 

1호차를 인도받은 행운의 주인공은 대구광역시 동구에 거주하는 이기성 고객이다. 이기성 고객은 울산에서 제천까지 시멘트 자재 폐기물 운반 차량을 운행하고 있으며, 2016년 타타대우의 스페셜 모델인 프리마 타이탄 블랙스페셜 에디션 트랙터를 구매하며 타타대우와 인연을 맺었다. 2020년에는 일반 프리마 트랙터 모델을 다시 구매하였으며, 4년 후 2024년 세번째로 맥쎈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트랙터 모델을 구매하며 1호차 오너가 됐다.

 

이기성 고객은 “4년마다 트랙터를 교체하는데 30주년 에디션은 망설임 없이 선택하게 됐다, “타타대우는 가성비를 넘어 이제는 고성능으로 인정받고 있고, 긴 무상 보증 기간에 점점 업그레이드되는 힘과 퍼포먼스, 최첨단 시스템을 갖춘 혁신성 때문에 구매를 결정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기성 고객이 구매한 맥쎈 6X2 트랙터는 최고출력 570마력과 최대토크 255kgf·m을 발휘하여 현존하는 국산 트럭 중 가장 강력한 엔진 성능을 지녔으며, 첨단 기술력이 더해져 최상의 수송 능력과 견인력을 자랑한다. 또한 차량용 시트 명가 독일 ISRI의 에어서스펜션 시트를 탑재해 보다 편안한 운행을 돕는다.

 

타타대우상용차 김방신 사장은 타타대우상용차는 지난 30년 간 고객 여러분의 신뢰와 성원에 힘입어 성장할 수 있었으며, 이번 스페셜 에디션은 그에 대한 감사의 의미가 크다, "앞으로의 30년도 타타대우가 고객의 '인생트럭'으로서 함께할 수 있도록 변함없이 고객 중심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타타대우상용차 30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고객선호도가 높은 대형트럭 맥쎈(MAXEN) 6X2 트랙터 20, 6X4 극초장축 저상 카고 40, 그리고 준중형트럭 더쎈(DEXEN) 4톤 극초장축 30대로, 90대 한정 출시되었다. ‘맥쎈’ 2종은 옵시디언 블랙컬러를 적용시켜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더쎈은 깊이감 있는 짙은 녹색의 미라지 그린컬러를 적용하는 등 새롭게 선보이는 한정판 컬러로 구성됐다. 또한 에디션 제품은 안전성 및 편의성 등 일반 모델에서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던 다양한 소비자 선호 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30주년 스페셜 에디션 모델은 이번 1호차 전달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고객 인도에 들어간다.